• 최종편집 2023-12-01(금)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국악정보 검색결과

  • 7월 20일~9월 7일 국립국악원에서 여름 밤, 국악의 멋과 흥 느낄 수 있는 축제가 온다!
    여름 밤, 국악의 멋과 흥 느낄 수 있는 축제가 온다! 국립국악원 도심 속 야외 국악 콘서트 <우면산별밤축제>, 태권브이, 달려라 하니 등 국악으로 듣는 한국 애니메이션 음악 연주를 시작으로 오는 7월 20일 개막! □ 국악의 멋과 흥, 그리고 맛을 느낄 수 있는 2019년 우면산별밤축제가 개막한다. □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은 오는 7월 20일(토)부터 9월 7일(토)까지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국립국악원 연희마당에서 한 여름 밤 도심 속 여유로움과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국악콘서트 <우면산별밤축제>를 개최한다. □ <우면산별밤축제>는 서초구 우면산 자락 아래에서 가족, 연인, 친구들이 함께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야외 국악 콘서트로, 2014년 처음 개최된 이후 도심 속에서 즐기는 대표적인 여름밤 국악 콘서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국악으로 듣는 추억의 한국 애니메이션 음악, 흥겨운 탈춤과 전통 연희, 재즈 옷입은 다양한 국악 선율 등 더욱 쉽고, 부담 없이 ‘국악의 멋’을 만끽한다! □ 이번 축제는 세계 곳곳의 악기, 음악, 예술과 만난 창작 작품부터 전통 연희를 재해석한 작품까지 ‘국악을 통한 여름 여행’ 이라는 주제로 색다른 기획으로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 첫 개막일인 7월 20일(토)에는 국립국악원 창작악단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한국 애니메이션 주제가 특집 공연을 선보인다. 로보트 태권브이, 달려라 하니, 날아라 슈퍼보드 등 당대 최고의 인기를 누리던 한국 토종 애니메이션을 주제가를 국악관현악 연주와 하이라이트 영상으로 만날 수 있다. □ 재즈와 국악의 색다른 듯 익숙한 선율도 독특하게 전한다. 재즈 그룹 ‘스톤재즈’는 8월 3일 <장(醬) 컨츄리>라는 제목으로 국악과 재즈를 만난 막걸리, 고추장, 된장을 음악으로 소개하고 공연의 마지막 날인 9월 7일에는 ‘국립국악원 민속악단’이 ‘재즈와 민속악의 경계’라는 제목으로 두 음악 장르의 깊이 있는 가락과 장단을 들려준다. □ 신명나는 전통 연희와 함께하는 작품도 눈여겨 볼만하다. 7월 27일에는 ‘천하제일탈공작소’가 팔도에 전해지는 탈춤을 엮어 ‘골골살살탈탈’을 선보이고 ‘서울예술단’은 8월 10일, ‘굿 세워라 금순아’를 통해 굿을 기반으로 한 전통 연희의 다양한 매력을 전한다. 이어서 8월 24일에는 ‘놀플러스’가 전통 사물놀이를 재해석한 ‘판도라 PAN:DORA'를 무대에 올려 신명나고 흥겨운 장단으로 여름밤의 열기를 시원하게 할 예정이다. □ 그 외에도 8월 17일 선보이는 ‘세움(with 고블린파티)’는 ‘음악극 용궁’을 통해 삶과 죽음의 세계를 한과 흥으로 엮어 선보이고, 8월 31일에는 베이스와 퍼커션, 양금의 파격적인 구성을 통한 동서양 음악의 경계를 넘나드는 ‘동양고주파’의 ‘틈’ 공연이 무대에 오르는 등 국악을 중심으로 한 참신한 공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국악의 멋을 ‘흥’과 함께 즐긴다! 입과 귀와 눈이 즐거운 오감만족 국악축제 □ 공연의 즐거움을 높일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한다. 공연 시작 90분전부터 1시간 동안 국립국악원 야외마당에서는 딱지치기, 제기차기, 윷놀이 등 전통 민속놀이를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우면랜드’를 운영해 관람객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 임재원 국립국악원장은 “우면산별밤축제가 국악의 새로운 매력을 느끼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여름 국악 축제로 자리 잡길 기대한다.” 고 밝히며, “대중적인 매력이 넘치는 국악 무대와 다양한 이벤트 등을 통해 국립국악원이 시민들에게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 국립국악원의 우면산별밤축제는 오는 7월 20일(토)부터 9월 7일(토)까지,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야외공연장 연희마당에서 진행하며 선착순 700명까지 사전 네이버 예약 신청을 통해 관람 가능하다. 관람료는 무료 (문의 02-580-3300) ▶ 예약하기 ▶ 국립국악원
    • 국악정보
    • 국악관련뉴스
    2019-07-08

공연소식 검색결과

  • [무료초대] 국립국악원 주말 여름밤 무료 야외공연 ‘우면산별밤축제’ 8월 27일 / 9월 3, 17, 24일
    □ 국립국악원이 늦여름 밤 열기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야외 공연 ‘우면산별밤축제’를 선보인다. □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은 오는 8월 27일(토)부터 9월 24일(토)까지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국립국악원 연희마당 무대에서 기획공연 ‘우면산별밤축제’를 4회에 걸쳐 선보인다.□ ‘우면산별밤축제’는 남녀노소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탄탄한 음악성과 대중성으로 무장한 국악 단체들이 출연해 바쁜 일상과 코로나 등으로 지친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올해는 창작 연희를 비롯해 국악과 미디어아트의 협업 무대, 신명나는 국악 밴드 등 관객과 함께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무대로 꾸며진다.동해안별신굿의 색다른 변신‘젊은 무속연희패 사니’의 <축원&풍어>□ ‘우면산별밤축제’의 첫 무대에는 국가무형문화재인 ‘동해안별신굿’의 전승교육사와 전승자들로 구성된 ‘젊은 무속연희패사니’가 올라 이번 공연을 위해 동해안별신굿을 새롭게 꾸민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사한다. 흥겨운 무가(巫歌)와 화려한 무무(巫舞)로 공연을 찾은 관객의 소원 성취와 안녕을 기원한다.60여명의 연희꾼이 선사하는 생동감 넘치는 연희 판‘한누리 연희단’의 삼도풍물 <숨바람 굿>□ ‘우면산별밤축제’의 두 번째 무대에서는 60여명의 대규모 연희꾼으로 구성된 ‘한누리연희단’이 삼도(서울·경기·영남·호남)의 농악 중 대표적인 장단들을 선별해 구성한 공연을 선보인다. 비나리와 판굿을 시작으로 악기별 놀음까지, 마당에서 함께 즐길 수 있는 작품을 통해 관객들의 삶에 활력을 불어 넣고 치유와 위로를 선사한다.국악과 미디어아트가 만난 이색적인 공연‘국립국악원 창작악단X김소라·최희영X이석’의□ 국악 창작곡에 미디어아트를 더해 관객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이색적인 공연도 ‘우면산별밤축제’의 세 번째 무대에 선보인다. 4곡의 창작 국악곡과 이번 공연을 위해 작곡한 ComPlex, 가다 등 2곡을 들려준다.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부지휘자인 박상후의 지휘로 국립국악원 창작악단과 타악 솔리스트 김소라가 연주하고, 사운드 디자이너이자 작곡가인 최희영, 비주얼 디렉터 이석이 함께 한다.판소리, 풍물 등 전통연희에 현대적 색채를 더하다‘풍물밴드 이상’□ ‘우면산별밤축제’의 마지막 무대는 수준 높은 퍼포먼스로 JTBC <풍류대장>에서 TOP5 까지 진출해 대중을 사로잡은 ‘풍물밴드 국악이상’이 출연한다. 비나리, 사랑가, 비상, 액맥이타령 등 총 9곡을 중심으로 판소리, 풍물 등을 한데 엮어 흥겨움이 넘치는 다양한 무대로 이번 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할 예정이다.□ 국립국악원의 기획공연 ‘우면산별밤축제’는 오는 8월 27일(토)부터 9월 24일(토)까지 9월 10일(토)을 제외한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국립국악원 연희마당 무대에서 선보인다. 예매는 8월 17일(수) 오후 2시를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2시에 국립국악원 누리집(http://www.gugak.go.kr)을 통해 그 다음 주 공연을 예약할 수 있다.관람료는 무료초대. 문의 (02-580-3300)
    • 공연소식
    • 서울
    2022-08-17
  • 8월 21일~9월 11일 매주 토요일 서울 국립국악원 '우면산별밤축제'
    많은 시간을 들여 만든 자료이오니, 퍼 가실때는 출처와 함께 링크를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국악세계화연구소에서 운영하는 글로벌 K컬처 플랫폼 '리틀코리아' ▶ http://koreanculture.kr 1. 공연명 : 우면산별밤축제2. 장소 : 서울 서초동 국립국악원 연희마당3. 날짜 : 2021년 8월 21일~9월 11일4. 시간 : 오후 8시5. 티켓료 : 무료초대6. 문의 : 02-580-33007. 공연정보 더보기 ▶ https://bit.ly/3iH6lQr◆ 출연진 : 전통연희단 꼭두쇠, 소울소스, 김율희,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이지연 재즈오케스트라, 두번째달, 박인혜, 하윤주, 채수현
    • 공연소식
    • 서울
    2021-08-13
  • 국립국악원, 10월 16일~31일 '우면산별밤축제 - 줄타기,비보잉,창작연희,밴드 만난 국악' 온라인 공연
    줄타기에서 비보잉, 창작연희, 밴드 만난 국악까지 국립국악원, 야외 음악 축제 ‘우면산별밤축제’의 6개 출연팀, 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여 고래야×진조크루, 줄타기 남창동, 억스,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지순자․김원민 명인 등 출연해 □ 야외 공연장인 국립국악원 연희마당에서 매년 뜨거운 관객들의 환호를 받으며 펼쳐지는 ‘우면산별밤축제’가 올해는 온라인 영상 공연으로 관객을 만난다. □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우면산별밤축제’를 지난 9월 무관객 녹화로 진행해 오는 10월 16일(금)부터 31일(토)까지 매주 금, 토요일 저녁 8시, 국립국악원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공개한다. 가을 밤 즐기는 신명나는 줄타기부터 창작연희, 재즈 ․ 비보잉 ․ 밴드 음악 만난 국악까지 고래야, 진조크루, 억스,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가야금 지순자․연희 김원민 명인 등 출연 □ 올해 ‘우면산별밤축제’의 무대는 이 시대 국악의 다양한 매력을 접할 수 있는 다채로운 출연진들로 꾸며진다. 16일(금) 오르는 첫 무대는 재담꾼 남해웅, 줄타기꾼 남창동 부자(父子)와 국악단소리개가 함께 신명 가득한 기운을 전하고, 17일(토)엔 국립국악원 민속악단이 재즈와 접목한 전통 음악의 색다른 리듬과 변주를 전한다. □ 둘째 주인 23일(금)에는 세계 비보이 5대 메이저 대회를 석권한 비보잉 그룹 ‘진조크루’와 미국 NPR 출연 등 해외 활동으로 유명한 국악 팝밴드 ‘고래야’와 비트박스의 ‘김시영’이 만나 색다른 무대를 선보이고, 24일(토)에는 창작연희그룹 ‘필락’이 출연해 유쾌한 재담과 흥겨운 풍물 기예로 온라인 객석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 마지막 주인 30일(금)은 가야금의 지순자 명인과 연희의 김원민 명인, 전통연희단 꼭두쇠가 만나 별산대 놀이를 중심으로 한 깊이 있는 무대를 전하고, 마지막 31일(토)에는 국악밴드 ‘억스’와 ‘듀오벗’, ‘누모리’가 출연해 서정적이고 열정적인 음악으로 가을밤을 수놓을 예정이다. □ 국립국악원 ‘우면산별밤축제’는 10월 16일(금)부터 31일(토)까지 매주 저녁 8시 국립국악원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 국립국악원 ▶국립국악원 유튜브
    • 공연소식
    • 서울
    2020-10-16
  • 서울 국립국악원 연희마당 기획공연 '우면산 별밤 축제' (6월 17일~9월 23일 매주 토)
    많은 시간을 들여 만든 자료이오니 퍼 가실때는 출처와 함께 링크를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공연명 : '우면산별밤축제'2. 장소 : 서울 서초동 국립국악원 연희마당 ▶ 지도보기3. 날짜 : 2017년 6월 17일~9월 23일 매주 토요일4. 시간 : 오후 8시 5. 티켓료 : 무료초대 (당일 현장 선착순)6. 문의 : 02-580-3300
    • 공연소식
    • 서울
    2017-06-05
비밀번호 :